티스토리 뷰

My Life

하늘은 맑고...

암흑광명 2003.08.31 23:45
하늘이 모처럼 만에 맑았다...

눈이 부셔서 하늘을 못봤다. 솔직히..

좀더 솔직히 해가 지고서야 일어났다. 그저 창문사이로 들어오는 햇빛만 보았을 뿐이다..

술이 왠수지..
어제 그렇게 자제하면서 먹고 또 취하지도 않았건만 몸이 알아채나보다.
정말 술을 끊어야 한다는걸 생각보다 몸이 먼저 말해주고 있다.

쩝...
신고

'My 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홈페이지 개편하다..  (2) 2003.09.18
백수생활의 지혜 - 문화편  (3) 2003.09.16
가슴이 답답..  (1) 2003.09.05
9월의 시작  (0) 2003.09.01
공지사항입니다용  (0) 2003.08.31
하늘은 맑고...  (0) 2003.08.31
댓글
댓글쓰기 폼